종교개혁과 제자훈련


1517년 10월 31일 마틴루터는 비텐베르크 교회 정문에 95개 조항의 반박문을 내걸면서 종교개혁의 기치를 높이 들었습니다. 당시 로마카톨릭교회는 인간의 선행과 공로로 구원 받을 수 있다고 가르쳤습니다. 그들은 믿음 대신 공로를 강조했습니다. 심지어 죄를 사해준다고 하는 면죄부를 판매하는 상황까지 벌어졌습니다. 그런 이유로 독일에서 시작된 종교개혁의 불길은 유럽 전역으로 퍼져갔고, 그 결과 교회의 순수성을 회복한 개신교회가 탄생하게 된 것입니다.




종교개혁자 마틴루터와 존 칼빈에 의해 천명된 종교개혁 5대강령이 있습니다.


* 솔라 스크립투라(Sola Scriptura; 오직 성경)

* 솔루스 크리스투스(Solus Christus; 오직 그리스도)

* 솔라 그라티아(Sola Gratia; 오직 은혜)

* 솔라 피데(Sola Fide; 오직 믿음)

* 솔리 데오 글로리아(Soli Deo Gloria; 오직 하나님께 영광)

진리를 판단하는 최종 권위는 교황이나 교회가 아니라 ‘오직 성경’입니다. 그리고 ‘오직 예수 그리스도’만이 우리의 유일한 구원자이십니다. 구원은 인간의 행위가 아니라 ‘오직 하나님의 은혜’에 근거한 것으로, '오직 믿음'을 통해서만 구원 받을 수 있습니다. 그러기에 우리의 목적은 Soli Deo Gloria, ‘오직 하나님께 영광’입니다.

그런 종교개혁의 정신으로 새롭게 시작한 교회라면 복음의 순수성을 지켜가면서 꾸준히 영적 생명력을 발산해야 할 것입니다. 하지만 500여년이 지난 작금의 현실은 교회가 또다시 세속화되고 세상을 향한 빛을 잃어버렸습니다. 복음의 본질을 떠나서 성공주의, 물량주의, 부와 권위가 앞서는 외형적인 화려함을 중시하고 있습니다. 예수님처럼 겸손과 섬김의 삶은 잘 보이지 않고, 자기만족을 위한 예배, 활동만 있습니다. 성경말씀을 등한시 하고, 세속적 문화와 적당히 타협하며 주님을 섬긴다고 합니다. 그리스도인들 역시 자아만족을 추구하며 탐욕과 이기심에 이끌려 살고 있습니다. 교회와 세상이 구별되지 않습니다. 결국 교회는 세상에 감동을 주지 못했고, 코로나19라는 특별한 상황을 맞이하면서 문제 많은 집단으로 치부되고 있습니다.

다시 종교개혁의 정신이 회복되어야 합니다. 좋은 방법은 제자훈련을 하면 됩니다. 한사람을 예수님의 온전한 제자로 세워간다는 것은, 그를 ‘오직 성경⋅오직 은혜⋅오직 믿음⋅오직 그리스도⋅오직 하나님께 영광’이라는 5대 강령을 교회와 가정, 삶의 현장에서 적용하고 실천하게 하는 것입니다.

성도들의 믿음의 본질을 세우는 제자훈련이 시작되었습니다. 새가족반, 성장반, 제자반, 성경반 등 통합적인 제자훈련 과정을 통해 성도들의 신앙과 삶이 개혁되고, 어두운 세상에 희망의 빛을 비추는 예수님의 제자가 되길 기대해 봅니다.


Featured Posts
Recent Posts
Follow Us
아직 태그가 없습니다.
Search By Tags
Archive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

- BOTTOM MENU - 

- CONTACT US - 

주소 : 광주광역시 남구 제석로80번길 58-6 봉선중앙교회
전화: 062-655-1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