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세대의‘Acts 29'를 기대하며...


wp1116_1920w1080.jpg

교회학교 4개 부서(유치부, 유초등부, 중고등부, 청년부)의 여름사역이 한 달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의 다음세대들을 위해 준비해 놓으신 여름성경학교와 수련회입니다. 하늘을 여시고 넘치는 은혜를 쏟아 부어주실 것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다음세대를 복음으로 바로 섬겨야 할 김목사와 교역자들은 많은 영적부담감을 가지고 있습니다. 복음사역자의 영적통로가 막혀버리면 우리교회 150여명의 다음세대들이 영적으로 심각한 중병에 걸리기 때문입니다. 그러기에 교역자와 교사들은 온 성도들과 더불어 하나님의 도우심을 구하고 매달리며 기도할 것입니다.

저는 이번 여름에 우리의 다음세대들도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으로 살아나길 꿈꾸고 있습니다. 성령께서 놀랍게 역사하실 것입니다. 유치부 어린 아이들로부터 어린이, 청소년, 청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세대이지만, 모든 세대가 복음의 축복을 경험하며 어둡고 답답하고 메마른 심령이 물댄 동산으로 바뀌는 체험을 하게 될 것입니다. 자신을 꽁꽁 묶고 있는 사탄의 견고한 진이 십자가의 복음 앞에서 깨뜨려질 것입니다. 그리스도를 통한 하나님의 사랑에 감격하여 눈물을 흘리게 될 우리의 자녀세대를 기대하십시오.

그것은 성령의 기름부으심을 통해 가능합니다. 사람이 인위적으로 만들 수는 없습니다. 성경의 지식만으로 그들을 자유케 할 수도, 변화시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