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만 개의 촛불


여당의 모의원이 “촛불은 촛불일 뿐이지 결국 바람이 불면 다 꺼지게 돼 있다”고 발언을 해서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촛불의 힘으로 원칙을 어기고 특검법안을 밀어 붙인다고 주장한 것입니다. 몰라도 한참을 모르는 것 같습니다.

백만 개의 촛불이 밝혀진 것은 원칙을 바로잡기 위해서였습니다. 대통령이 기본원칙을 심각하게 어겼고, 더 이상 안 되겠다 싶으니까 대한민국의 주권을 가진 국민들이 나선 것입니다. 대한민국헌법 제 1조에는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고 했습니다. 민심의 촛불은 강력합니다. 나라를 새롭게 할 수 있는 힘이 있습니다.

그보다 더 강력한 촛불이 있습니다. 천만 개의 촛불입니다. 우리 예수님께서는 교회를 촛대에 비유하고 있습니다. "네가 본 것은 내 오른손의 일곱 별의 비밀과 또 일곱 금 촛대라 일곱 별은 일곱 교회의 사자요 일곱 촛대는 일곱 교회니라"(요한계시록 1:20). 교회의 사명은 어둔 세상에 빛을 비추는 데 있습니다. 그리고 사람들이 빛 가운데로 나오게 하는 것입니다. 그래서 교회가 이 시대의 희망입니다.

우리나라에는 대략 천만의 그리스도인이 있다고 합니다. 엄청난 일이 벌어질 수 있습니다. 천만 개의 촛불이 밝혀지는 것입니다. 백만 개의 촛불도 세계의 이슈가 되고 있는데, 천만의 촛불이라면 세상이 깜짝 놀랄 뿐만 아니라 사탄나라에서도 비상이 걸릴 것입니다. 그 놀라운 빛에 의해 이 나라의 모든 어두움들은 다 사라지게 될 것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