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단한 인생길이지만


요 며칠 사이 추위가 느껴졌습니다. 여름이 달려오는 듯이 따뜻한 날씨가 계속되더니 갑자기 기온이 뚝 떨어져서 아침저녁 교회를 오갈 때면 몸을 움츠리며 다닐 정도였습니다. 나는 추위를 별로 좋아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벌써 4월이 되었는데도 난로를 사랑합니다. 가을, 겨울, 봄을 지나면서 늘 따뜻한 날들이 오길 기다립니다. 그러나 너무 잘 알고 있습니다. 겨울 추위도 하나님이 일하심이고, 때가 되면 추위는 지나간다는 걸 말입니다.


겨울 추위와의 씨름은 한 해를 살 수 있는 에너지를 생산하는 과정입니다. 나무들은 힘을 땅 속 뿌리에 집중하면서 기존 뿌리는 더 튼튼해지고, 새로운 뿌리들이 밀고 나와서 땅 속으로 더 깊게 더 넓게 퍼져간다고 합니다. 곧 겨울은 생명력을 키우는 기간입니다.


요즘 인생의 추위를 느끼는 분들이 주변에 많습니다. 코로나19뿐만 아니라 여러 어려운 상황과 형편으로 일도 안 풀리고, 몸과 마음은 지치고, 실망과 좌절로 힘든 시간을 보내는 분들이 있을 것입니다.


우리는 인생의 힘든 과정을 겪을 때, 성경의 많은 곳에서 위로를 얻을 수 있습니다. 특히 성경의 하나님의 사람들도 절망과 위기의 순간이 많았다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도저히 헤쳐 나갈 수 없는 상황과 형편을 맞닥뜨릴 때, 하나님이 ‘짠!’하고 개입하셔서 도우신 장면들입니다. 홍해와 요단강을 갈라놓으신 하나님, 견고한 여리고성을 무너뜨리신 하나님, 거인 장수 골리앗을 고꾸라뜨리신 하나님, 그 하나님은 지금도 살아계셔서 우리와 함께 하십니다. 고난의 때에 특별히 하나님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찬양의 가사에 다시 힘을 얻습니다.


고단한 인생길 힘겨운 오늘도

예수 내 마음 아시네


지나간 아픔도 마주할 세상도

예수 내 마음 아시네


하루를 살아도 기쁨으로 가리

예수 늘 함께 하시네


후회도 염려도 온전히 맡기리

예수 늘 함께 하시네


믿음의 눈 들어 주를 보리

이 또한 지나가리라

주어진 내 삶의 시간 속에

주의 뜻 알게 하소서


Featured Posts
Recent Posts
Follow Us
아직 태그가 없습니다.
Search By Tags
Archive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

- BOTTOM MENU - 

- CONTACT US - 

주소 : 광주광역시 남구 제석로80번길 58-6 봉선중앙교회
전화: 062-655-1225